지난 시즌 KT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가 공개된다.

수원 KT 소닉붐 프로농구단은 4일(월) 2021-22시즌 KT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‘앤드라인’을 공개한다.

다큐멘터리 ‘앤드라인’은 팀 최다 연승, 홈 최다승, 정규시즌 2위, 4강 플레이오프 등, 2021-22시즌 KT의 희로애락을 선수단의 인터뷰를 중심으로 흥미롭게 풀어냈다.

다큐멘터리 제목 ‘앤드라인(AND LINE)’은 이번 시즌이 끝(END LINE)이 아닌 새로운 시작이며, KT소닉붐은 앞으로 더 나아가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.

첫날 공개되는 1부에서는 새로 영입된 선수들과 예상치 못한 악재를 맞은 시즌 초반의 모습이 다뤄진다. 이후 2~4부에서는 시즌 중반 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한 선수들의 노력, 팀 최다 연승 등 드라마 같은 다양한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.

농구팬들과 함께 2021-22시즌 KT의 농구를 기억하고자 제작된 다큐멘터리 ‘앤드라인’은 구단 공식 유튜브 채널 ‘KT소닉붐_tv’를 통해 공개되며, 4일 18시 1부를 시작, 이틀 간격으로 총 4편의 콘텐츠가 순차적으로 방송된다.

사진 = KT 농구단 제공

저작권자 © ROOKI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